당신이 빠르게 노화 하고 있다는 5가지 증거, 눈으로 확인하는 노화의 징후



우리가 빠르게 노화하고 있다는 증거 5개


우리의 몸은 어딘가 나빠지면 그것에 대한 분명한 단서를 제공한다. 이러한 생물학적인 징후들로 우리는 때때로 건강문제가 심각해지기 전에 대처할 수 있다. 


때 이른 주름, 피부톤의 변화, 머리카락 상태, 몸이 움직이는 방식 같은 것들로 우리는 우리 몸의 생물학적 나이를 가늠해 볼 수 있다. 


당신은 아마도 나이는 들었지만 나이보다 훨씬 어려보이는 사람을 만나 본 적이 있을 것이다. 나이가 들었더라도 생물학적 나이가 얼마나 젊은가에 따라서 몸이 자체의 기능을 발현하는 수준은 확연히 다르다.


다음은 빠르게 진행되는 노화의 징후 5가지와, 그것에 대한 해결책들이다. 








a

a







1 충혈된 눈



계절성 알러지, 또는 컴퓨터 스크린을 장시간 쳐다봐서 생기는 것이 아니라, 지속적으로 눈이 충혈된다면 이는 골관절염과 같은 만성염증의 징후일 수 있다. 


이것을 멈추는 방법


항산화 물질이 풍부한 알칼리성 식품은 염증, 관절 통증, 뻣뻣함을 줄이며 몸의 노화를 멈추는 기능을 한다. 


식단의 80%는 알칼리성 식품을 섭취 할 것을 권장한다. 알칼리성 식품에는 잘익은 과일, 새싹, 그리고 당분이 적게 함유된 야채들이 있다. 


패스트푸드와 정제된 당으로 이루어진 식단을 자연음식으로 바꾸면, 염증이 점점 줄어드는 것을 경험 할 것이다.


특히 염증에 좋은 음식들


- 고구마

- 오이

- 아몬드

- 호두

- 마늘









2 눈꺼풀 처짐


영혼의 창이라 여겨지는 눈은 신체의 전반적인 건강상태를 보여주기도 한다. 


눈 주위가 노화 했다면, 심각한 건강문제를 겪고 있을 수도 있다. 처진 눈꺼풀은 피로, 알러지, 갑상선 기능 저하 또는 혈액순환 장애의 징후일 수도 있다. 


하지만 대부분 처진 눈꺼풀의 주요 원인은 활성산소가 축적되어 세포 손상을 일으켰기 때문이다. 


이것을 멈추는 방법


활성산소로 인한 급격한 노화는 가공식품 등의 나쁜음식을 많이 섭취하는데서 온다. 나쁜 식습관을 고치면 이 문제를 해결할 수 


항산화 물질이 많이 함유된 음식은 산화 스트레스를 상쇄 시킬 수 있다. 감자칩을 내려놓고 블루베리 또는 바삭바삭한 당근칩을 간식으로 먹어라. 통곡물이나 자연식품을 주로 섭취하는 것이 도움이 된다. 


특히 샐러리는 폴리아세틸렌 이라는 항염증 물질을 포함하고 있다. 폴리아세틸렌은 눈 주위의 붓기를 줄이고 안구 주위의 피부가 건강해 보이게 하는 역할을 한다. 또한 간과 신장이 신체의 독소를 제거하는 데에도 도움을 준다.










3 주름살 및 처진 피부


주름과 처진 피부는 확연하게 노화의 진행을 보여준다. 또한 깊은 팔자주름은 정체된 소화관, 과부하가 걸린 간, 산소부족을 나타내는 징후일 수도 있다


배, 양배추, 강황과 같은 아름다운 피부를 만드는 '뷰티푸드'들을 먹지 않는다면, 당신은 주름을 더 빨리 만날 가능성이 높다. 


이것을 멈추는 방법 


매일 아침 뜨거운 물에 레몬을 넣어 마시면 간 해독에 도움이 된다. 식단에 배, 양배추, 강황을 포함시키도록 하자.


- 배는 섬유질이 풍부해 장을 청소하는 동시에 비타민 E, B 및 A와 미네랄을 공급한다. 


- 양배추는 비타민 C와 황으로 혈액을 정화시킨다. 


- 강황은 혈액순환을 개선하여 안색을 향상시킨다. 그리고 강황에는 커큐민이라는 강력한 산화 방지제가 들어있다.








a

'









4 피부톤, 피부결의 변화



나이가 들면 누구나 피부톤과 피부결이 달라진다. 이런 피부상태의 변화 또한 신체 내부의 문제를 알려주는 지표이다. 


갑자기 피부가 건조해지고 각질까지 일어난다면 갑상선 기능을 체크해보는게 좋다. 갑상선과 부신은 젊음과 관련된 호르몬 분비와 관련이 깊으며, 부신과 갑상선은 소장과 대장이 몸속 찌꺼기를 내보내는 기능에 영향을 받는다. 


피부는 신체 내의 상태를 아주 빠르게 나타낸다. 몸속의 독소를 제거하면 피부가 확실히 부드럽고 번쩍거리는 것을 눈치 챌 수 있을 것이다. 


이것을 멈추는 방법


당신의 갑상선과 부신을 위해 대두와 카페인을 식단에서 제거하라. 


대두는 갑상선 호르몬을 합성하는 효소을 손상시켜 갑상선 기능을 저하시킬 수 있다. 단백질섭취 때문에 두부를 꼭 먹어야 된다는 생각을 버려라. 다른 통곡물에도 단백질은 포함되어있다. 


단백질을 많이 포함하는 좋은 대두 대체 식품은 기장이다. 기장은 또한 갑상선 강화에 도움이 되는 성분인 망간을 포함하고있다. 


커피를 마시는 것에는 장단점이 있다. 커피는 대사를 활발하게 해주지만, 만성피로를 해결하기위해 장기간 동안 커피를 마시면, 신장에 문제가 발생할 수 있다. 끊임없이 몸을 각성하게 하는 것은 신체수준에서 엄청난 스트레스이다. 


당신이 하루를 살아갈 에너지를 내기위해 카페인이나 당분에  의존하는 것을 멈춘다면, 그리고 자연적인 식품으로 식단을 채운다면 에너지 레벨이 일정하게 유지되며 장기가 회복되기 시작 할 수 있다. 


여전히 각성하기를 원한다면 커피대신 꿀벌화분(bee pollen)을 먹어보라. 꽃가루 알러지가 있거나 비폴렌을 섭취하는 것이 처음이라면 의사와 상의하거나 먼저 아주 조금만 먹어보아라.


이것은 에너지 체력, 면역력을 향상시킨다. 카페인에 의존하지 않아도 에너지를 얻을 수 있다.


간과 신장을 해독하는 또 다른 음식에는 다음과 같은 것들이 있다. 


- 프로바이오틱스 & 효소 샐러드

- 양파

- 당근

- 케일

- 레몬









5 항상 스트레스로 지쳐있다.


명심하라, 당신이 스트레스를 받는 순간마다 우리 몸은 늙어가고 있다는 것을. 우리가 스트레스에 노출 될 때 세포 속의 텔로미어는 단축된다.  


어떤 종류의 스트레스인지는 중요하지 않다. 어떤 대상에 대한 공포증이나 장기간 동안의 감정적 스트레스, 아픈 아이를 돌볼 때 생기는 스트레스는 모두 같은 효과가 있다. 


스트레스는 또한 만성 피로증후군(당신이 훨씬 더 늙었다고 느끼게 만드는)과 관련이 있으며, 결국 부신피로와 심장질환을 초래하는 것으로 이어지곤 한다. 


스트레스를 받을 때 부신에서 분비하는 코티솔은 단기간의 전투상황에서 적합하다. 그러나 코티솔 수치가 지속적으로 높게 유지되면 우리몸은 혼란을 겪고 손상을 입는다. 


직업이나 가정생활에서 스트레스를 많이 받는 경우 코르티솔은 혈류를 타고 마구 돌아다니면서 순환계에 손상을 입히고 체중증가에 기여한다. 코르티솔 수치가 높으면 불면증, 공황장애 및 고혈압을 겪을 수도 있다. 


이것을 멈추는 방법 


아무리 운이 따라주지 않는 사람도 평생동안 스트레스를 받지는 않을 것이다. 우리는 이것을 컨트롤 할 수 있다. 건강한 식이요법, 정기적인 운동, 사람들과의 좋은관계 등으로 일상에 충실하는 것이 도움이 된다. 


지금부터 더 나은 음식을 먹고 조금이라도 움직이기 시작하라. 그러고나서 스트레스 요인을 관리하고 해결하라.






원문 출처 : http://www.chopra.com/articles/5-signs-your-body-is-aging-too-fast-and-how-to-reverse-it#sm.00019arftt12t0cv1qm3ed6f7ud07














글이 유익하셨다면, 아래의 좋아요 버튼을 꾹 눌러주세요!












진정한 건강이란 무엇일까요? 완벽하게 건강한 상태는 통증이 없는 것은 물론, 발달된 인지능력, 집중력, 행복, 자신감등의 정신건강과 항상 젊고 활기있는 몸을 유지하는 신체적 건강상태를 모두 포함하는 것을 말합니다. '100% 건강함 연구소’에서 최고건강상태를 위한  TIP들을 얻어가세요.

본 블로그는 의학과 직접적으로 관련된 내용을 다루며, 논란의 여지가 많은 의견이나, 연구가 끝나지 않은 학술논문, 검증되지 않은 민간요법 등에 대해서도 포스팅 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본 블로그의 정보를 무면허 의료행위, 자가진단, 교육 등에 이용해 피해가 발생한 경우에도 본 블로그는 아무런 법적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그러하오니 인터넷에서 얻은 정보는 참고용으로만 사용하시고, 건강관리와 질병진단 및 치료에 관해서는 반드시 병원, 의원, 보건소등의 공인된 의료기관의 도움을 받으시기 바랍니다.

100prolab.com



 
 
"); wcs_do();